세진항공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제목 추석 인천공항 118만명 이용예상…22일 21만명으로 가장 혼잡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09-19
역대 명절 중 하루평균 최다 여객 기록 깰 듯

여행객들로 붐비는 인천국제공항. [연합뉴스 자료사진]


올해 추석 연휴에 인천국제공항을 이용하는 여객이 118만 명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추석 연휴 특별 교통대책 기간인 21∼26일 118만3천237명이 인천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보인다고 18일 밝혔다.

이 기간 하루 평균 예상 여행객은 19만7천206명으로, 이는 지난해 추석 연휴 일평균 여객(18만7천623명)에 비해 5.1% 증가한 규모다.


올해 설 연휴 일평균 여객(19만377명)을 넘어 역대 명절 연휴 중 일평균 최다 여객 기록을 세울 것으로 보인다.
 
이번 연휴 기간 중 가장 공항이 가장 붐비는 날은 토요일인 22일로, 이날 21만5천240명이 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공사는 내다봤다. 출발 여객은 22일(12만656명), 도착 여객은 26일(11만4천214명)에 가장 많을 것으로 보인다.


공사는 이 기간 약 400명의 특별근무 인원을 현장에 배치하는 등 특별근무 체제에 나선다.


혼잡완화를 위해 제1터미널 5번 출국장을 평소보다 30분 앞당긴 오전 6시 30분에 조기 개장하고 제1터미널 4번 출국장과 제2터미널 2번 출국장은 24시간 운영한다.


또 8천477면의 임시주차장을 추가로 확보해 연휴 기간 총 4만1천184면의 주차공간을 운영한다. 하루 10편가량 공항철도를 증편하고 심야 연장운행도 한다.


정일영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여객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공항을 이용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며 "대중교통과 자동화 서비스를 활용하면 더 편리하고 쾌적하게 인천공항을 이용할 수 있다"고 당부했다.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kih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