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진항공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제목 대한항공 하늘에 펼쳐지는 편안함 땅에 피어나는 안락함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6-07-18
대한항공 하늘에 펼쳐지는 편안함 땅에 피어나는 안락함
<meta name="GENERATOR" content="WebWrite3.4">

대한항공이 차세대 항공기 100대를 도입하고 글로벌 항공사로 발돋움하겠다고 밝혔다. 2019년부터 2025년까지 보잉의 B737MAX-8, 에어버스의 A321NEO 기종을 50대씩 구입할 계획이다. 100대의 신형 항공기는 현재 보유 중인 B737NG 기종을 대체하게 된다. 중·단거리 수요 증가에 대응하고 지속 가능한 성장 발판을 마련하겠다는 포부로 읽힌다.

대한항공은 ‘하늘 위의 호텔’로 불리는 A380 항공기도 지속적으로 도입했다. 2011년부터 현재까지 총 10대를 구입했다. B747-8i 항공기도 내년까지 10대를 목표로 사들이고 있다. B747-8i는 기존 B747-400 대비 동체 길이가 5.6m 길다. 화물탑재 공간도 늘어나 화물을 26% 더 실을 수 있다. 내년부터는 ‘드림 라이너’인 B787-9가 도입된다.
대한항공은 항공기 경쟁력 강화와 함께 항공우주산업, 호텔산업 등 신수종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항공우주 부문에서는 무인기 개발 및 민간항공기 구조물 제작 사업이 활발히 진행 중이다. 수직 이착륙이 가능한 ‘틸트로터’ 무인기는 시스템 안정화 및 실용화 개발 단계에 있다.
미국 LA 윌셔 그랜드 호텔 신축 프로젝트도 진행되고 있다. 내년 오픈 예정인 윌셔 그랜드 호텔은 총 73층 규모로 LA 도심에 위치해 있다. 대한항공은 “호텔이 완공되면 미주 지역의 서비스 경쟁력을 한층 더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헌주 기자 dream@seoul.co.kr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